블로그의 포스팅은 사람 인생과 비슷한 것 같습니다.(읭???????????ㅋ)
열심히 공들여 쓴 포스팅은 제대로 사랑받지 못하고 조용히 잊혀질 때도 있고 어쩔때는 댓글하나 조차 달리지 않고 사라지기도 합니다만 어떠한 글들은 빠른 시간내에 써 내려가고 다소 문체도 거칠기도 합니다만 사랑받기도 합니다.

오늘은 제가 쓴 포스팅 중에서 가장 오랜시간 사랑받는 스테디포스팅 3가지를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오래 사랑받는 포스팅의 판단은 댓글이 아직도 달리는 포스팅을 기준으로 합니다.




가장 개인적인 이야기 : 저는 곱슬머리가 싫습니다.
http://ilogin.tistory.com/30
댓글수 : 46개 

저는 곱슬머리입니다. 그래서 여러모로 불편한 점도 많고 곱슬머리에 관련한 여러가지 사연 , 불평불만들이 참 많습니다.
블로그를 운영할 초창기에 쓴 글인데 최근에서 보름에 하나정도는 꾸준히 댓글이 달립니다.

재밌는건 메타블로그를 통한 유입은 거의 없고 검색을 통해서 들어오시는 분들이 많은데 주로 꼽슬머리의 머리세팅법이나 왁스바르는 법 등을 검색하셨다가 저의 열폭성 글을 보시고 많은 분들이 공감댓글 또는 자신의 스토리를 장문으로 남겨 주시고 있습니다.

많은 꼽슬머리 동지들의 눈물겨운 스토리를 보실수도 있고 헤어 상담도 하고 있습니다 ;;

사실 제가 머리에 민감한 편이라 과연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까 생각했는데 곱슬머리 때문에 고통(?)받는 분들이 꽤 많더군요 ㅎ 조금 재밌게 써 보려고 약간은 과장되게 이야기를 풀어 나갔는데 꽤 오랜 시간동안 사랑받는 포스팅이라 서 참 좋습니다.




가장 보람찬 포스팅 : SD카드의 지워진 파일 복구하기
http://ilogin.tistory.com/109
댓글 55회

이 포스팅 역시 제 개인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쓴 포스팅 입니다. 아는 분의 행사를 촬영 해 드렸는데 저질 카드리더기 때문에 파일이 다 날라간 후 겨우겨우 100% 사진을 복구 한 후 제 경험을 바탕으로 32MB 메모리 카드를 실험대상으로 복구방법을 소개해 드렸던 포스팅입니다. 

이 포스팅 역시 필요에 의해서 사용자가 검색 후 방문하는 정보위주의 포스팅이기 때문에 다음뷰 베스트에 오르거나 많은 추천수를 받진 못한 포스팅입니다만 이 포스팅 역시 댓글속에서 여러가지 사연을 찾을 수 있어서 좋습니다.

처음으로 방문자분께 사랑한다는 말을 들은 포스팅입니다 ;;

저는 단순히 파일복구 방법을 소개해 드렸을 뿐이지만 복구하는 파일(사진) 속에는 정말 다양한 방문자들 분들의 사연이 있더군요.  특히 아버지께서 뇌경색으로 쓰러지셨는데 건강하시던 시절의 사진을 복구하셨다는 분들과 멀리 여행을 다녀온 사진을 반절 이상 건졌다는 사연 등등.. 정말 다양한 사연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던 포스팅 이었습니다.

단순히 사진만 복구한 것이 아닌 저로 인해서 추억까지 사라지지 않고 간직할 수 있게 되어서 굉장히 보람있는 포스팅이 었다고 생각이 듭니다.





컴퓨터 문제해결 포스팅은 조심조심 : V3 lite 실시간감시가 안될때 해결방법!!
http://ilogin.tistory.com/105
댓글수 : 53회

사실 저는 IT 블로거이고 컴퓨터를 굉장히 좋아하고 잘 하고 싶지만 툴은 잘 이용하는 편이나 속속들이 잘하지 못하는 일반 유저일 뿐 입니다. 그런데 이 포스팅도 제가 겪은 문제를 해결하게 되면서 알게 된 방법을 소개해 드린 포스팅 이었습니다. 물론 제 컴퓨터는 이 조치를 통해 지금까지도 잘 동작하고 있습니다만 많은 방문자분들의 모든 컴퓨터에서 해결되지 않은것이 문제인 듯 합니다. 제 블로그의 글을 보고 해결하신 분들도 많이 계시지만 그렇지 않으신 분들도 많아서 댓글에 많은 질문들이 있었는데요. 사실 저도 컴퓨터를 잘 하지 못하는 관계로 제대로 해결책을 제시하거나 답글을 해드리지 못한 것들이 많아서 죄송할 따름입니다. 

모든 컴퓨터의 윈도우 환경이 다 똑같진 않나 봅니다 ;; 


블로그에 해결책을 올렸으면 그분은 저를 믿고 질문도 하고 다른 해결책을 원하시는데 그런 능력이 되지 못해서 죄송할 따름입니다. 그래서 이런 문제의 해결책을 제시할 때는 좀 더 많은 지식을 갖추고 해야 할 듯 합니다. 



마치면서

블로그를 운영한지 1년하고도 6개월이 지났는데 아직 200개의 포스팅도 하지 못한 아주 작은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위의 3개의 포스팅은 정말 오랜시간동안 방문해주시고 사랑받는 포스팅입니다.

위의 포스팅의 공통점을 생각한다면 이슈보다는 필요에 의해 검색하여 들어온 포스팅이란 점과 생활 밀착형 포스팅 , 그리고 제가 직접 겪은일을 바탕으로 쓴 이야기들을 기본바탕으로 쓰여졌다는 것 입니다.
그래서 그런지 댓글에는 다양한 사연들이 숨겨져 있어서 답글을 다는 제 입장에서도 뿌듯함을 많이 느낄 수 있는 글들이 아니었나 생각이 됩니다.

주로 제 블로그는 IT 제품의 소개나 이야깃 거리 보다는 칼럼 스타일의 글이 많은데 오히려 이런 글들은 일반인들 입장에서는 딱딱하고 재미가 없나 봅니다.^^ 


top
  1. Favicon of https://frederick.tistory.com BlogIcon 후레드군 2010.10.29 21:43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곱슬머리 사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급 돋네yo......ㅋㅋㅋ

  2. Favicon of http://blog.daum.net/oskal BlogIcon 오스칼&앙드레 2010.10.29 22:30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공들여 쓴 포스팅이 관심을 못받으면 속상해요.ㅠ.ㅠ
    이이이이이잉...ㅠ.ㅠ

  3. Favicon of http://blog.naver.com/lsg221 BlogIcon 발랄선율 2010.10.30 10:44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저도 반곱슬 머리라서 곱슬머리 포스팅에 한표요..ㅋㅋ

    • Favicon of https://ilogin.tistory.com BlogIcon 큄맹 2010.11.01 19:54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ㅎㅎㅎ 오랜만이네요 잘 지내셨어요?? ㅋㅋ 선율님도 반 꼽슬이시군요 ㅎ 전 아주 평생 스트레스 받을꺼 같아요 ㅎㅎㅎ

  4. Favicon of https://pleiades237.tistory.com BlogIcon 차가운 가을 2010.11.05 12:57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오랫동안 사랑받는 글이 3개나 되는군요.
    저는 하나 정도 되려나^^

    그 동안 글을 많이 올리셨군요.
    저도 나름 분발해야겠네요.^^

  5. Favicon of https://djdream.tistory.com BlogIcon djdream 2010.12.07 12:09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흠 그렇군요. 공감을 어떻게 끌어내느냐는 중요하지요.

    초보블로거인지라 아직 모르지만 진심은 통하는 법이랄까요.ㅋ



블로그를 하시면서 내 블로그에 정기적으로 찾아오고 방문하는 블로그 이웃이 몇분이나 되세요 ??

저는 대략 5분 정도 됩니다. 의도한 것은 아니었는데  3분은 독일 , 캐나다 , 러시아 에 계시는 해외파들이시네요 ㅎ

어쨌든 그중에 스티브잡스의 노예라는 별명을 붙여들인 독일에 계신 후레드군 님께서 이전에 제가 올린 곱슬머리에 관한 포스팅 을 보시고 이번에 한국에 잠깐 들어오실때 저에게 머리를 감기만 해도 스트레이트가 되는 독일에서 물건너 온 샴푸를 보내주셨습니다.

단단한 종이박스에 우체국 택배를 통해서 왔더군요 ㅎ

후레드군님과 교류를 한건 3개월 남짓 되었구요. 제 블로그에 자주 오셔서 댓글 남겨주시는것도 고마운데  한국 들어오면서 선물까지 사서 보내주시고 정말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네요. ㅋ 3월에 독일로 돌아가시기 전에 서울갈 일이 꽤 될꺼 같으므로 한번 밥한끼라도 사겠습니다 ㅋ 

독일어를 쿠텐탁 과 이히리베티히 밖에 모르는 절 위해서 손수 사용법까지 써서 보내주셨습니다. 
정말 정성이 가득한 선물이죠??


아직 사용은 해보지 않았습니다만 꼬여있는 제 머리가 벌써부터 펴지는 느낌입니다. ㅋ 
후레드군님 잘 사용하겠습니다. ㅋ 감사드려요^^


저도 꼭 기회가 된다면 블로그 이웃들에게 베풀어야겠습니다. ㅋ 다시 한번 후레드군님께 감사드립니다. ㅋ
내일아침에 당장 사용해봐야겠군요 ㅋ 


top
  1. Favicon of https://frederick.tistory.com BlogIcon 후레드군 2010.01.24 01:09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뭐죠 벌써부터 밀려오는 이 민망함이란 ㅋㅋㅋ

    아 그리고 약속드렸던 샴푸 / 린스 / 세럼 풀셋이 아니라 이번에 짐이 좀 많았던터라 세럼만 보내드렸습니다 (+__)a 샴푸는 다른 제품으로 하시고 나서 쓰시면 됩니다만.....//ㅅ//

    아무튼 도움이 되었으면 하네요 ㅎㅎ

  2. Favicon of https://colofwind.tistory.com BlogIcon 뉴마 2010.01.24 03:09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오... 왠지 이번에 큄맹님 만나게 되면 선물을 들고나가야 할 듯한 느낌! :)
    근데 머리를 감기만 해도 스트레이트가 되는 샴푸라니... 완전 땡기는데요!! +_+

    • Favicon of https://ilogin.tistory.com BlogIcon 큄맹 2010.01.24 10:43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무슨 선물입니까 ㅋ 제가 워킹홀리데이 생활을 뻔히 아는데요 ㅎㅎㅎ

      제가 서울에 가는 곳이 신논현쪽인데 어디쪽 사시나요??? 멀면 중간정도에서 보면 될듯해서요 ㅎ

  3. Favicon of http://um0119.tistory.com BlogIcon Design_N 2010.01.24 09:10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와~ !!! 감기만 하면 스트레이트가 되는 샴프라.. 너무 신기한데요?
    후기도 한 번 올려주세요!^^

    • Favicon of https://ilogin.tistory.com BlogIcon 큄맹 2010.01.24 10:45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저도 너무 신기해 하고 있는데 보내주시기 까지 하셨습니다 ㅋ

      써보고 후기 올릴께요 ㅎ 좋으면 이베이에서 구해봐야겠어요 ㅎ

  4. Favicon of https://letsgetsomething.tistory.com BlogIcon MC스마일 2010.01.24 14:42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부럽습니다~^^...
    저는 아직 블로그를 연지 2달정도 되서.. 이웃블로거란,, 가입할때 초대장 주신분,, 그리고.. 눈팅을 통해.. 좀 알게된 사이인.. 아크몬드님정도 밖에는 이웃이 없네요 ㅠㅠ

    큄맹님께선 저의 관심사를 다루는 블로그이네요..^^;; 자주 구경와야 겠네요..

  5. Favicon of https://frederick.tistory.com BlogIcon 후레드군 2010.01.24 18:16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http://frederick.tistory.com/195

    참고하세요 ㅎㅎㅎ

  6. Favicon of https://goodlifegood.tistory.com BlogIcon 즐거운하루이야기 2010.01.26 16:11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축하드려요!!!!!!!!!!!!!!!!!!!!!!!!!!!속마음 부러요!!

  7. Favicon of https://frederick.tistory.com BlogIcon 후레드군 2010.07.31 10:28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근데 왜 이제와서 보고 나니 급 돋는걸까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민망함의 츠나미가 몰려 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 성의 없는 포장 하며.....ㅋㅋㅋ

    • Favicon of https://ilogin.tistory.com BlogIcon 큄맹 2010.08.01 23:19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츠나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거 정말 잘 썼어요 ㅋ 근데 다시 안쓰니 도루묵 ㅋㅋㅋㅋ